배우 한소희, 송강 주연의 ‘알고있지만’이 시청자의 외면 속에 종영을 맞았다. 대세 청춘스타의 만남에 걸맞은 떠들썩한 예고를 뽑아냈지만, 정작 결과물은 기대를 저버렸다.
演员宋江、韩韶禧主演的电视剧《无法抗拒的他》惨淡收尾。人气演员们的合作让这部剧未播先火,结果却与期待大相径庭。

지난 21일 종영한 JTBC 토요스페셜 ‘알고있지만’은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했다. ‘타인에게 무관심한 비연애주의자’와 ‘누구도 가질 수 없는 꽃’, 그리고 그들을 둘러싼 스물두 살 청춘들의 하이퍼리얼 로맨스를 예고했다.
21号收官的JTBC《无法抗拒的他》改编自同名网漫。一个是“对别人毫不关心的单身主义者”,另一个是“谁都无法拥有的高岭之花”。这是一部讲述了他们二十二岁青春的现实浪漫爱情故事。

원작에서 박재언(송강)은 처음부터 끝까지 ‘나쁜 남자’다. 허탈할 정도로 달라지지 않는 박재언, 그리고 그런 박재언과의 관계 이후 의심만 늘어가는 유나비(한소희)의 연애가 다소 찝찝한 결말을 맞게 한다.
原版漫画中,朴宰彦(宋江 饰)彻头彻尾都是一个“渣男”,从头到尾没有一丝改变。而刘娜比(韩韶禧 饰)则在交往后疑心变得越来越重。二人的结局看了让人多少会有些不舒服。

반면 드라마의 엔딩은 달라졌다. 9회까지 갈팡질팡했던 박재언은 21일 방송된 10회에 개과천선한다. “그래서 나만 쓰레기야?”라며 언성을 높였던 빗속 말다툼이 무색할 정도로 청춘 영화 같은 엔딩을 맞는다. 활짝 웃고 있는 양도혁을 보며 잠시 멈칫한 유나비가 시청자의 상상력을 자극했을 뿐이다.
然而剧版结局却更换。在第9集还处于彷徨状态的朴宰彦在21号播出的第10集中居然改过自新。让雨中激烈的争吵“所以只有我是垃圾吗?”这部分都黯然失色,最后的结局打造得如同一部青春电影。刘娜比看着微笑的梁度赫,突然停住了。这样的行为刺激着观众们的想象力。

‘알고있지만’은 원작의 찝찝한 엔딩 대신 특색 없고 안정적인 결말을 택했다. 지금 감정에 충실하고 사랑에 주체적이 된 유나비의 입체적인 변화는 있었다. 그러나 유나비에게 상처를 준 전시회에서 두 사람의 ‘운명’이 시작됐다는 사실도, 핑크빛 해피엔딩도 ‘급전개’의 느낌을 지울 수 없었다.
《无法抗拒的他》剧版结局没有沿用原作结局,而是选择了平淡无奇的安全结局。刘娜比身上发生了显著变化,她忠实于此刻的感情,拥有爱情的自主性。但无论是在给刘娜比带去伤害的展示会上展开两人“命运”的部分,还是圆满大结局部分,都无法抹去这部剧带来的“急转弯”感。

특히 종종 등장한 잔잔한 내레이션으로 유나비의 감정선을 따라가며 이해할 수 있었지만, 박재언의 감정들을 이해하기엔 역부족이었다. 단막극이라 할지라도 주인공의 서사를 따라가며 공감을 끌어내지만, ‘알고있지만’은 그렇지 않았다. ‘첫눈에 반할 정도’의 유나비와 진짜 연인이 되기까지 박재언이 보여준 건 그저 ‘나쁜 남자’였다. 시청자는 그가 급 자각한 배경을 추측할 뿐이었다. 이것이 과연 10부작이 가진 한계일지, 제작진의 의도일지 모르지만, 결과만 두고 보자면 ‘알고있지만’은 시청자에게 불친절한 드라마였다.
剧中还经常出现内心独白,跟着刘娜比的感情线看下去,就很容易刨析刘娜比这个人物。但对朴宰彦的内心世界,观众们仍旧一知半解。就算是独幕剧,跟着主角的叙述看下去,也能从中找到共鸣。但《无法抗拒的他》却不一样。朴宰彦在和“一见钟情”的刘娜比发展成真正的恋人关系前,给人一种“渣男”的感觉。观众们只能根据推测判断朴宰彦为什么会突然改过自新。不知是否因为只有10集,观众无法理解剧组想要表达什么。只看结果的话,这部剧对观众并不友好。

‘상상 이상’을 예고했던 일부 회차 19금 편성도 상상을 뛰어넘지는 못했다. 지극히 현실적일 수 있지만 다소 낯설 수도 있는 ‘요즘 대학생들의 캠퍼스 라이프’는 모든 이들의 공감을 얻기엔 어려웠다.
此前,剧组预告过有几集将是19禁,且内容“超乎想象”,但结果依旧没能超越观众们的想象。虽然剧情贴近现实,但多少让人有些陌生的“近期大学生的校园生活”并不能引起所有人的共鸣。

다만 최종회의 부제였던 ‘알고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처럼, 그럼에도 불구하고 ‘알고있지만’이 발견한 배우들도 있었다. 캠퍼스물의 특성상 주인공의 친구들도 매회 등장했다. 방황을 끝내고 ‘찐사랑’을 찾은 양혜지(오빛나 역)와 낯선 감정을 풀어가는 과정을 시청자에게 차근차근 이해시킨 윤서아(서지완 역)와 이호정(윤솔 역), 그리고 송강을 긴장시킨 순수 청년 채종협(양도혁 역)도 제 몫을 해냈다.
但正如大结局副题《虽然知道,但还是》的后半部分,作品虽不出彩,但还是让观众认识了一些演员。因为是校园剧,每集也都有主角的朋友出现,如寻找“真爱”的杨惠智(饰吴光娜),让观众慢慢理解这份陌生感情认知过程的尹书雅(饰徐知完)和李浩静(饰尹率),还有让宋江紧张起来的纯真青年蔡钟协(饰梁度赫)。这些演员的表现都很不错。

‘알고있지만’은 2.2%(닐슨코리아, 전국기준)의 첫 방송 시청률이 최고 시청률로 남았다. 8화엔 0.994%로 1%대를 밑돌며 최저 시청률을 기록했다. 최종회 시청률은 1.74%. 방송 전, 10부작과 주 1회 편성은 ‘원작의 재미를 살리기 위해’라는 제작진의 설명이 있었지만, 결국 주 1회 편성의 이점도 체감할 수 없었다.
《无法抗拒的他》首播收视率为2.2%(Nielsen Korea,全国基准),这竟成了全剧最高收视率。第八集收视率为0.994%,跌破1%,是全剧最低收视率。而大结局收视率为1.74%。这部剧共10集,每周播出一集。对于这样的编排方式,剧组在开播前曾解释,这是为了保证原作的趣味性。但从结果来看,完全没有发现每周播一集带来了什么好处。

시청률이 안타까울 정도로 송강, 한소희의 비주얼 합은 완벽했다. 높은 싱크로율로 원작 속 박재언과 유나비를 영상화했다. 비현실적 비주얼의 두 남녀가 사랑하고 갈등하는 모든 순간 화면은 아름다웠다. 하지만 그것만으로 시청자를 붙잡을 수 없다는 한계를 증명하기도 했다. ‘알고있지만’은 두 청춘스타의 아픈 손가락으로 남게 됐다.
虽然收视成绩不佳,但主演宋江和韩韶禧的颜值组合可谓完美。由于他们与原作角色有超高相似度,大家对漫画中的朴宰彦、刘娜比有了实体参照。拥有超高颜值的他们,无论是相爱画面,还是矛盾画面都无比亮眼。但同时也证明了一件事,那就是仅凭颜值无法抓住观众们的心。《无法抗拒的他》终究还是成为了两位年轻演员的遗憾之作。

정가영 기자 jgy9322@sportsworldi.com

今日词汇:

외면【名词】外表 ,外貌 ,表面 ,外形

걸맞다【形容词】相称 ,相配 ,般配 ,差不多 ,旗鼓相当 ,不相上下

저버리다【他动词】辜负 ,背 ,违背 ,背弃

허탈하다【形容词】空虚 ,虚脱

갈팡질팡【副词】徘徊 ,彷徨 ,东奔西撞

句型语法:

-ㄹ(을) 수 없다

是“ㄹ(을) 수 있다” 的否定,相当于汉语的“不能”、“不可以”、“不得”。如:

그 옛길로는 갈 수 없다.
不能走老路。

그것은 비밀이므로 남에게 말할 수 없다.
这是秘密,不得随便向别人讲。

배가 너무 거북해서 참을 수가 없어요.
肚子太难受,不能忍受。

常与副词“도저히 ”搭配使用。如:

무슨 영문인지 도저히 알 수 없다.
我怎么也不懂究竟是什么原因。

“할수없이 ”表示“没有办法,只得…”的意思。如:

그는 빚을 갚느라고 할수없이 집까지 팔아버렸다.
他为了还债,只得连房子都卖掉。

-기도 하다

1)表示包括。如:

그는 군인이기도 하고 학생이기도 하다.
他是军人,也是学生。

나는 노래를 부르기도 하고 춤을 추기도 한다.
我既唱歌也跳舞。

먹을 때 식성에 따라 고추나 식초를 넣기도 해요.
吃的时候根据各自的口味,也可以放辣椒或醋。

2)表示强调。如:

참 좋기도 하다!
真好啊!

그 사람은 빨리 걷기도 한다.
他走得也真快。

它前面若是形容词,“하다”还可换成该形容词重复使用。如:

좋기도 좋다. 춥기도 춥다. 밝기도 밝다.

相关阅读:

【有声】韩素希&宋江史上最强颜值CP来袭!

《虽然我知道》宋江新剧演技陷争议,韩网友负面意见增多

《无法抗拒的他》开播,韩素希演技受好评

本翻译为沪江韩语原创,禁止转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