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버 새벽(본명 이정주)의 남자친구 민건 씨가 애절한 편지로 연인을 먼저 보냈다.
 
YouTube美妆博主‘凌晨’(本命 李正珠(音译))的男朋友以哀切的信送别恋人。

최근 혈액암 투병 중 세상을 떠난 뷰티 유튜버 새벽. 생전 고인은 남자친구 민건 씨와 함께 유튜브 채널을 운영했다. 사망 이후 많은 이들이 슬픔에 빠져있을 민건 씨를 걱정한 바 있다.
最近,一直与血癌抗争的美妆博主‘凌晨’不幸离职。故人生前与男友闵建(音译)一起运营YouTube频道。故人辞世后,很多人担心陷入悲伤的闵建。

6일 민건 씨는 장례 절차를 마친 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편지를 남겼다. 그는 "가장 꽃다운 시기에 날 만나줘서, 수많은 사람 중에 나를 알아봐 줘서, 6년이라는 시간 동안 내 옆을 지켜줘서 정말 고마워"라며 "처음 널 본 순간부터 하루하루를 되뇌어봐도 그 시간이 너무 즐거워서 저절로 미소가 지어진다"고 회상했다.
6日,闵建在葬礼流程结束后,往Instagram上上传了一篇长信。他回想道:“真的很感谢你在最如花般的时候遇见我,在无数人中认识了我,6年以来一直守在我身边”,“从初次遇见的瞬间开始,即使每日反复,也觉得那些日子很开心,不自觉地露出微笑。”

이어 "사랑의 감정을 숨기지 않았던 너, 표현의 가치를 알았던 너, 너를 만난 6년이라는 시간은 내게 기적과도 같은 시간이었다"며 "우리의 추억은 하나도 빠짐없이 마음속에 간직하고 이따금 꺼내어 볼게"라고 전했다.
接着他又说“从不隐藏爱的感情的你,了解表现的价值的你,与你相遇的6年时光,对我而言宛如奇迹”,“关于我们的记忆,我会丝毫不漏地珍藏在心中,时不时翻出来看看”。

민건 씨는 "나는 너를 만나 많이 달라졌다. 사람은 고쳐 쓰는 거 아니라는 말이 틀렸다는 걸 내 스스로를 보면서 깨닫게 됐다. 그렇게 만들어준 너에게 배운 마음을 주변에도 널리 퍼뜨릴게"라며 "아직도 너의 빈자리가 믿어지지 않는다. 지금도 손만 으면 닿을 수 있고 고개만 돌려도 네가 웃고 있을 것 같은데 현실은 그렇지 않다. 혹시 내가 그리움에 지쳐 힘들어하는 밤에는 한 번씩 꿈속에 들러서 안부라도 전해 달라"고 부탁해 보는 이들을 슬프게 했다.
闵建拜托道:“我遇见你之后改变了很多。我看着自己醒悟到‘人不会轻易改变’这句话是错的。(是你把我变成这样子)我会把从这样的你身上学到的心思广泛地传播给周围的人”,“到现在也无法相信你留下的空位。现在也觉得伸出手就能触碰到你,回头就能看见对我微笑的你,现实并非如此。能否在我深陷于思念、痛苦的夜里,出现在我的梦里问候下”,令看到这文字的人们悲伤

그는 "하늘나라에서는 아프지 않고 너를 온전히 드러내며 밝게 지냈으면 좋겠다"며 "내가 잠든 새벽엔 언제나 함께 해줘. 매일 밤이 지나면 새벽은 항상 돌아오니까”라고 했다. 그는 “정말 많이많이 사랑해. 우리 꼭 다시 만나자"라고 적었다.
他写道:“在天堂不要生病,完全地展现自己,开朗地生活”,“请无论何时都陪伴在我入睡的凌晨。因为每天的夜晚过去后,凌晨总会来临”。“真非常非常爱你。我们一定要再见。”

이하 민건 씨 SNS 전문이다.
以下是闵建SNS全文

사랑하는 정주에게, 25살 가장 꽃다운 시기에 날 만나줘서, 수많은 사람들 중에 나를 알아봐줘서, 6년이라는 시간동안 내 옆을 지켜줘서, 정말 고마워!
献给我爱的正珠,真的很感谢你在25岁这样最如花般的时候遇见我,在无数人中认识了我,6年以来一直守在我身边。

우리가 서로를 처음 마주한 날, 신도림에서의 첫 데이트, 처음으로 함께 간 제주도 여행, 부산으로 불쑥 찾아가 부모님께 인사드린 날, 새로운 보금자리로 이사하던 날, 조아를 우리의 가족으로 맞이한 날, 다 기억하니?
我们彼此初次见面的那天,在新道林的第一次约会,第一次去济州岛旅行,突然去釜山问候父母,搬到新家的那天,迎接ZOA为我们家庭成员的那天,都还记得吗?

연희동에서 널 처음 본 순간은 아직도 생생하다. 그때 너는 흰색 반팔티에 녹색빛 치마를 입고 있었어. 너무 밝고 생기발랄한 너에게, 나와는 180도 다른 너에게, 나는 조금씩 스며들었어. 어느샌가 너의 향기에 흠뻑 취해있었고 그렇게 우리는 연인이 됐지. 처음 널 본 순간부터 하루하루를 되뇌여봐도 그 시간들이 너무 즐거워서 저절로 미소가 지어진다.
在延禧洞第一次见到你的瞬间至今记忆犹新。 那时候你穿着白色短袖和绿色裙子。 你太开朗了,太活泼了,与我180度不同,我一点一点地陷进去了。 不知不觉间,完全陶醉于你的香气,就这样我们成为了恋人。 从初次遇见的瞬间开始,即使每日反复,也觉得那些日子很开心,不自觉地露出微笑。

사랑의 감정을 숨기지 않았던 너, 표현의 가치를 알았던 너, 작은거 하나에도 감동받던 너, 선물을 주면서도 받는 사람보다 더 기뻐했던 너, 본인의 감정에 솔직했던 너, 환경을 보호해야 한다고 외치던 너, 동물을 정말로 사랑했던 너, 떡볶이를 가장 좋아했던 너, 설리를 가장 좋아했던 너
不隐藏爱的感情的你,知道表现的价值的你,即使琐碎的食物也会感动的你,送出礼物却比收礼物的人还开心的你,对本人的感情很诚实的你,喊着要保护环境的你,真的很喜欢动物的你,最喜欢炒年糕的你,最喜欢雪莉的你

너를 만난 6년이라는 시간은 내게 기적과도 같은 시간이었어. 그동안 쌓아온 우리의 추억들은 하나도 빠짐없이 마음 속에 간직하고 이따금씩 꺼내어 볼게.
与你相遇的6年时光,对我而言宛如奇迹。关于我们的记忆,我会丝毫不漏地珍藏在心中,时不时翻出来看看

너가 아프고 난 뒤 어느 날 내게 말했어, “오빠는 나를 만나서 불행한거 같다고.” 그리고 내가 답했어, “너를 만날 수 있어서 난 정말 행운아라고”
你病了之后,有一天对我说“哥哥,你认识我好像挺不幸的”,然后我回答了“遇见你,真的是我的幸运。”

가끔 사람들이 말하더라, “여자가 남자를 잘 만났다고” 그러면 내가 답하지, “남자가 여자를 정말 잘 만난거라고”
偶尔人们会说“都说女人要遇见好男人”,我却认为“男人应该遇见好女人”。

나는 너를 만나서 많이 달라졌어. 사람은 고쳐쓰는거 아니라는 말, 틀렸다는 걸 내 스스로를 보면서 깨닫게 됐어. 그렇게 만들어 준 너에게 너무나도 감사하고 고마워. 너에게 배운 마음 주변에도 널리 퍼뜨릴게.
我遇见你之后改变了很多。我看着自己醒悟到‘人不会轻易改变’这句话是错的。(是你把我变成这样子)我会把从这样的你身上学到的心思广泛地传播给周围的人

사실 아직까지도 너의 빈자리가 믿겨지지가 않아. 지금도 손만 뻗으면 닿을 수 있고 고개만 돌려도 너가 웃고 있을 것만 같은데 현실은 그렇지가 않더라. 너라는 사람이 내 인생에서 차지하는 부분이 너무나도 비대했기에 그걸 비워내는 과정이 너무나도 힘들거 같아.
到现在也无法相信你留下的空位。现在也觉得伸出手就能触碰到你,回头就能看见对我微笑的你,现实并非如此。你在我的人生中占据了非常大的部分,把这部分清空的过程好像会很辛苦。

혹시 내가 그리움에 지쳐 힘들어 하는 밤에는 한번씩 꿈 속에 들러서 안부라도 전해줘. 그래야만 내가 흔들리지 않고 꿋꿋하게 견뎌낼 수 있을거 같아.
能否在我深陷于思念、痛苦的夜里,出现在我的梦里问候下。只有那样,我才能不动摇,才能坚强地坚持下去。

이렇게 너를 다급하게 데려간걸 보면 하늘나라에서 급하게 천사자리가 하나 필요했나 보다. 부디 하늘나라에서는 아프지 않고 너를 온전히 드러내며 밝게 지냈으면 좋겠다.
这么急的带走你,看来天堂急需一名天使。在天堂一定不要生病,完全地展现自己,开朗地生活。

19910128 너가 태어난 날, 20150804 우리가 만난 날, 20210530 너가 별이 된 날, 이 세 가지는 절대로 잊지 않을게! 내가 잠든 새벽엔 언제나 함께 해줘. 매일 밤이 지나면 새벽은 항상 돌아오니깐. 정주야 정말 많이많이 사랑해 우리 꼭 다시 만나자!
19910128——你出生的日子,20150804——我们相遇的日子,20210530——你变成星星的日子,这三个日子我绝对不会忘记。请无论何时都陪伴在我入睡的凌晨。因为每天的夜晚过去后,凌晨总会来临。正珠呀,真非常非常爱你。我们一定要再见。

重点词汇

되뇌다【动词】反复说、重复说

이따금【副词】时不时、时而

퍼뜨리다【动词】扩散、传播

뻗다【动词】伸展、伸开

드러내다【动词】显露、暴露

重点语法

-V-(으)ㄴ/는 바

表现在意味前述内容本身或事情、方法时使用。

제가 들은 바로는 매각이 3월로 예정되어 있다고 하더라고요.

我听说预计在三月份变卖。

그것에 대해서는 아는 바가 없어요.

这个我就不知道了。

-나 보다

接在动词词干或“있다”,“없다”,词尾“-았/었”的后面,表示说话者持有一定的根据,并据此进行推测。相当于汉语中的“好像……”。

미영 씨가 오늘 무슨 약속이 있나 봐요. 옷차람이 평소 때와 다른데요.

美英今天好像有什么约会啊,穿着跟平时不太一样。

이렇게 늦는 걸 보니 아무래도 약속을 못 지키나 봐요.

这么晚还不来,看来他不能来赴约了。

本翻译为沪江韩语原创,严禁转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