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중은 5일 인스타그램 계정에 “오랜만에 방송에 출연하게 돼 많이 부담도 됐고 걱정도 했지만, 그간 느꼈던 감정들이나 고민, 내 근황도 이야기할 수 있어 좋았다. 무엇보다 내가 당황하지 않고, 차분하게 촬영할 수 있도록 이끌어주신 두 MC에게 이 자리를 빌려 감사 인사를 전한다”고 적었다.
5号,金贤重在INS上发长文,写道,“很久没有参加综艺节目,很有压力,也很担心。但是另一方面,借这样的机会,让我可以说出这些年来我的感受,苦恼,还可以跟大家分享我的近况,让我又觉得很开心。还有就是,在这里我想感谢两位主持人,是你们一直在引导、鼓励我,让我可以顺利地完成节目录制。”

김현중은 “15분이라는 짧다면 짧은 시간에 내 모든 속마음을 표현하고, 보여줄 수는 없었지만, 이야기할 수 있는 기회를 주신 많은 분에게 감사하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 하고 싶은 이야기들이나 물어보시는 부분에 대해 일일이 설명할 수는 없지만, 내게 힘내라고 응원해 주고, 위로해 주는 분들. 당부나 조언을 해주는 분들, 이 모든 분에게 마음속 깊이 고마움을 전하고 싶다”고 인사했다.
“短短的15分钟,无法说出我的所有心声。但是,我想感谢大家能给我这样一个机会。我想说的,或者大家想问的部分,虽然没法在节目中一一做出说明,但是我真的非常感谢那些鼓励我,安慰我,叮嘱我或者给我建议的所有人。

김현중은 “여러분 말씀이 앞으로 내가 살아가는데 밑거름이라 생각하고, 좀 더 밝고 따뜻하게 지내겠다. 오랜만에 방송 출연에도 시청해 준 시청자들, 나를 많이 배려해 준 ‘무엇이든 물어보살’ 스태프들에게도 다시 한번 감사하다”고 거듭 고마움을 전했다.
“你们的每一句话都会成为我未来人生路上的基石。我也会以更加积极向上的态度面对生活。也非常感谢在电视机前收看节目的观众朋友们,以及在录制时,非常照顾我的《您尽管问》节目组工作人员。” 反复表达了自己的感激之情。

김현중은 4일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해 전 여자친구와 폭행, 유산 문제로 긴 법정다툼을 했고 그 과정에서 음주운전까지 겹치며 구설에 올랐던 문제를 언급했다.
4号播出的《您尽管问》节目中,提及了殴打前女友,流产事件,到后来的对簿公堂,在诉讼期间的酒驾等问题。

김현중은 “사람들 시선이 신경이 쓰인다. 나는 밝은 사람인데 점점 위축되는 상황이다. 덜 위축되고 밝게 살아가고 싶어 고민이다. 내가 잘했다고 할 순 없지만, 매일 같이 자책했다. 스스로 피해를 주는 사람이란 생각이 들었다. 나랑 친해져서 좋을 것이 없다는 생각이 지배적이었다”고 털어놨다.
他还袒露道:“现在很在意别人的目光。我原本性格挺开朗的,但是经历那些事后慢慢变得内向了。我现在就想活的更自在,开心一点。虽然不能说我做对了什么,但是我每天都在责怪我自己。曾觉得自己就是害群之马,只会给我身边的人带来伤害。”

2018년 KBS W 드라마로 복귀한 후 앨범을 발매하며 활동 중이다. 하고 싶은 음악을 하며 앨범도 꾸준히 발매했고 독립영화 ‘장롱’을 통해 미국 독립영화제에서 연기상도 수상했다. 그러나 “아무도 궁금해하지 않으니 내 만족이다”라고 아쉬워했다.
通过2018年KBSW电视剧复出后,金贤重发了专辑,开展了演艺活动。做着想做的音乐,也一直在发行专辑。出演的独立电影《衣柜》,在美国独立电影节上获得了演技奖。但是“谁也不关心,就只能自我满足。”透露了遗憾之意。

또 이날 김현중이 지난해 8월 의식을 잃고 쓰러진 식당 주방장의 생명을 구한 미담에 대해서도 언급됐다. 김현중은 응급 구조로 화제가 된 데 대해 “처음에는 괜한 일에 연루가 되나 싶어서 무서웠다. 전화가 잔뜩 와서 전원을 끄고 잤다. 다음날 일어나니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내 이름이 있더라. 클릭도 안 했다”라고 상기했다.

节目中还提到了,金贤重在去年8月救了失去意识后倒地的某餐厅厨房长一事。当时他的急救措施成为了话题。对此,他回想着说道,“刚开始还挺害怕的,是不是又给自己惹事了。那时候有人一直给我打电话,所以我就直接关机,然后睡觉了。等到第二天醒来以后,才发现我上了热搜。我都没敢点进去。”

서장훈은 “옛날의 김현중으로 돌아가고 싶은 마음이었나”라고 물었다. 김현중은 “그건 아니다”고 단호하게 답했다. 서장훈은 “그럼 더 내려놔라. 예전 인기만큼은 아니더라도, 위축되는 것이 덜 할 수 있다”고 조언했다. 이수근 역시 “뭐든 충고로 여겨야 한다. 내 실수니까 내가 감당해야 하는 것이다. 김현중 평가는 대중에게 맡겨야 한다”고 진정성을 강조하며 김현중을 응원했다.
徐章勋问金贤重说:“想回到过去吗?”金贤重坚决地回答道:“不想。”徐章勋安慰说:“那就放下吧。即使现在的人气不如以前,放下心里的包袱,也能活的更舒服一些。” 李寿根也说道:“无论别人说什么,都要当做对自己的忠告来听。你自己犯的错,得自己去承担。对于金贤重这个人的评价,那是大众的事。”强调了真诚的重要性,并为金贤重加油打气。

김현중은 제작진과의인터뷰에서 “출연하길 잘했다. 재미로 점괘를 보는 것이지만 많은 생각을 할 수 있었다”고 만족감을 나타냈다.
节目组的采访中说道:“参加这个节目是正确。虽然抽签占卜只是因为有趣试试而已,但参加完节目也让我思考了很多。”表达了参加节目的满足感。

다음은 김현중 SNS 전문
以下是金贤重SNS全文。

오랜만에 방송에 출연 하게돼서 많이 부담도 됐고, 걱정도 했지만 그간 느꼈던 감정들이나 고민, 저의 근황도 이야기 할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很久没有参加综艺节目,很有压力,也很担心。但是另一方面,借这样的机会,让我可以说出这些年来我的感受,苦恼,还可以跟大家分享我的近况,让我又觉得很开心。

무엇보다 제가 당황하지 않고, 차분하게 촬영할 수 있도록 이끌어주신 두 MC분들께 이 자리를 빌려 감사인사를 전합니다.
还有就是,在这里我想感谢两位主持人,是你们一直在引导、鼓励我,让我可以顺利地完成节目录制。

그리고 15분이라는 짧다면 짧은 시간에 저의 모든 속마음을 표현하고, 보여드릴 수는 없었지만 이야기 할 수 있는 기회를 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하다는 말씀 드리고 싶어요.
短短的15分钟,无法说出我的所有心声。但是,我想感谢大家能给我这样一个机会。

하고 싶은 이야기들이나 물어보시는 부분에 대해 일일이 설명드릴 수는 없지만
我想说的,或者大家想问的部分,虽然没法在节目中一一说明,

제게 힘내라고 응원해주시고, 위로해 주신 분들... 당부나 조언의 말씀을 주신 분들.. 이 모든 분들께도 마음 속 깊이 고마움을 전하고 싶습니다. 여러분들의 말씀이 앞으로 제가 살아가는데 밑거름이라 생각하고, 좀 더 밝고 따뜻하게 지내겠습니다.
但是我真的非常感谢那些鼓励我,安慰我,叮嘱我或者给我建议的所有人。你们的每一句话都会成为我未来人生路上的基石。我也会以更加积极向上的态度面对生活。

오랜만에 방송 출연에도 불구하고 시청해주신 시청자분들, 저를 많이 배려해주신 물어보살 스태프분들께도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非常感谢在电视机前收看节目的观众朋友们,以及在录制时,非常照顾我的《您尽管问》节目组工作人员。

今日词汇:

차분하다【形容词】沉静、冷静、沉稳、镇静

속마음【名词】内心、真心、心底

위축되다【自动词】畏缩、畏怯、拘束

구하다【他动词】救、救治、救护

조언하다【他动词】建议、忠言、忠告、劝告

句型语法:

-고 싶다

用于动词末尾,表示愿望。相当于汉语的“想…”。如:

바다가 보고 싶다.
想看看海。

이번 방학동안에 나는 북경에 가 보고 싶다.
这次放假期间,想去北京看一看。

우리는 그렇게 하고 싶지 않아요.
我们不想那么干。

-며(으며)

1)表示并列关系

①并列与同一对象有关的两个以上的动作或状态。如:

김교수는 우리의 선생님이시며 우리 학회의 이사장이십니다.
金教授是我们的老师,也是我们学会的理事长。

②并列两个以上不同对象的动作或状态。这时汉语常由并列复句来表示。如:

사과는 붉으며 포도는 푸르다.
苹果红,葡萄青。

이것은 중한사전이며 저것은 한중사전이다.
这是汉韩词典,那是韩汉词典。

2)用于动词,表示两个以上的动作同时进行。汉语常用“一面…一面…”、“边…边…”、“…着…”来表示。这时它前面不加时制词尾。如:

그들은 노래를 부르며 돌아왔다.
他们唱着歌回来了。

“빨리 가십시오!”하고 그는 웃으며 말하였다.
他笑着说:“快去吧!”

사람들이 산보하며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人们一面散步,一面聊天。

这时,能与“면서(으면서)”通用。

3)用于名词的谓词形后,表示罗列,相当于汉语的“和”。如:

해외에서 돌아온 그들에게는 고향마을의 산이며, 들이며, 사람들이며가 더욱 정다워졌다.
从海外归来后,故乡的山、田野、故乡的人们对他们来说更亲切了。

相关阅读:

中韩一周大事件:金贤重亲子鉴定结果公布

金贤重“施暴案”大反转,真相曝光!

金贤重见义勇为,危急时刻挺身救人

本翻译为沪江韩语原创,禁止转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