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상파, 케이블, OTT 등 셀 수 없이 많아진 플랫폼을 통해 다양한 콘텐츠들이 제작되는 요즘. 위험보다도 안전성을 어느 정도 보장하고 시작할 수 있는 ‘리메이크’가 열풍이다. 이미 드라마 <부부의 세계>, <라이프 온 마스>, <60일, 지정생존자> 등 많은 리메이크 작품들이 인기리에 방영된 가운데 현재 방영 중인, 혹은 논의되고 있는 리메이크 드라마를 정리해봤다.
通过地面波、有线、OTT等数不清的平台制作各式各样内容的当下,比起铤而走险,在某种程度上求稳的“翻拍”刮起了热风。电视剧《夫妻的世界》、《火星生活》、《60天,指定生存者》等多数已经播出的翻拍作品都大受欢迎,下面就来盘点一下正在播出的或正被热议的翻拍剧。


MBC 드라마 <불새>(2004) - SBS 드라마 <불새 2020>
MBC电视剧《火鸟》(2004) - SBS电视剧《火鸟2020》


“어디서 타는 냄새 안 나요?”, “6.25 전쟁이 왜 일어났는지 알아요? 방심해서” 등 희대의 명대사를 남기며 시청률 30%를 돌파했던 인기 드라마 <불새>(2004)가 아침 드라마로 부활했다. <불새 2020>은 재벌집 딸로 태어난 이지은(홍수아)이 사랑만으로 가난한 남자 장세훈(이재우)와 경제적 차이를 딛고 결혼했으나 이내 이혼, 두 사람의 경제적 상황이 역전된 후 재회하게 되며 일어나는 일을 그린 멜로드라마다. 원작 <불새> 각본을 쓴 이유진 작가가 16년 만에 직접 집필한 리메이크작으로, 26부작이었던 원작에 비해 120부작의 긴 호흡으로 재탄생했다. 이유진 작가는 “데뷔작이기도 한 <불새>를 통해 넘치는 사랑을 받았지만 부족한 부분이 많아 늘 아쉬움이 컸다”라며 각본을 집필하게 된 계기를 전했다.
留下“没闻到烧焦的味道吗?”, “知道6.25战争为什么会爆发吗?因为掉以轻心了”等世纪经典台词,收视率突破30%的人气电视剧《火鸟》(2004)再次复活为早间电视剧。《火鸟2020》是一部讲述财阀千金李智恩(洪秀儿饰)与穷小伙张世勋(李宰宇饰)克服贫富差距相爱结婚,却在不久后离婚,两人经济状况逆转后重逢的爱情故事。原作《火鸟》编剧李有珍时隔16年亲自执笔的翻拍作品,与原作26集相比,翻拍以120集的长篇重生。李有珍作家提起自己执笔剧本的机缘表示:“虽然通过出道作品《火鸟》获得了很多喜爱,但因有很多不足,留下了许多遗憾”。

<불새 2020>은 이서진-이은주-에릭-정혜영 네 주연 배우의 뒤를 이어 이재우-홍수아-서하준-박영린이 캐스팅되며 방영 전부터 화제를 모았다. 그러나 반응은 미미하기만 하다. 아침드라마 특유의 막장 요소는 덜어냈지만 원작의 올드한 감수성에서 벗어나지 못했다는 평이다. 원작보다도 개연성이 떨어지는 전개에 회차가 진행될수록 시청률도 하락 중이다. 과연 불명예스러운 스타트를 끊고 불새처럼 날아오를 수 있을지 조금 더 지켜보아야 할 듯하다.
接棒李瑞镇-李恩珠-Eric-郑慧英四位主演,《火鸟2020》由李载宇-洪秀儿-徐夏俊-朴英琳出演,播出前开始就引发关注。不过反响似乎微乎其微。虽说删减了早间电视剧特有的狗血要素,但仍旧无法摆脱原作的老套感觉,比原作降低盖然性的剧情发展,随着播出收视率也不断下降。究竟在不利开局之后能否像火鸟一样起飞还有待观察。


영화 <17 어게인> - JTBC 드라마 <18 어게인>
电影《重返十七岁》- JTBC《再次十八岁》

아쉬운 평가가 있는 작품이 있는가 한 편, 원작보다 밀도 높은 이야기와 배우들의 호연으로 호평이 잇따르고 있는리메이크작도 있다. JTBC 드라마 <18 어게인>은 이혼을 앞둔 한 남자가 어느 날 갑자기 18년 전 리즈시절 외모로 돌아가게 되면서 일어나는 일을 그린 로맨스 코미디다. 2009년 개봉했던 잭 에프론 주연의 할리우드 영화 <17 어게인> 리메이크작으로, 원작 캐릭터 설정들을 그대로 옮겨와 비교하며 보는 재미를 더했다.
有评价令人遗憾的作品的同时,也有因比原作内容充实以及演员们的出色演技而获得好评的翻拍作品。JTBC电视剧《再次十八岁》是一部讲述了面临离婚的男子某天突然回到十八年前巅峰时期外貌后所发生的故事的爱情喜剧。是2009年上映的由扎克·埃夫隆主演的好莱坞电影《重返十七岁》的翻拍作品,照搬原作角色设定,也增加了对比观看的乐趣。


높은 시청률은 아니지만 <18 어게인>이 웰메이드 드라마로 불리는 데엔 여러 이유가 있다. 짧은 러닝타임으로 인해 원작에선 배제된 인물들의 서사가 한층 더 풍부해졌다는 점이다. 새롭게 추가된 세림고 친구들의 풋풋한 하이틴 로맨스와 어른들의 로맨스까지 다루며 젊은 세대부터 기성세대를 폭넓게 겨냥했다. 세대를 뛰어넘는 우정도 주목해볼 만하다. 젊어진 몸과 외모로 인해 발생하는 우스꽝스러운 상황은 연신 웃음을 유발하기도 한다. 경력단절을 딛고 일어선 워킹맘 정다정(김하늘)이 겪는 현실적인 면모도 잘 녹여냈다. 무엇보다 극을 홀로 이끌고 가는 것이나 다름없는 고우영 역의 이도현이 에이스다. <호텔 델루나> 청명 역으로 주목받은 이도현은 18세 몸을 한 30대 후반 남성의 역할을 능글맞은 연기에 탄탄한 발성으로 소화하며 20대 라이징 스타 배우로 급부상했다.
虽然不是高收视率,但《再次十八岁》被称为精良制作电视剧是有各种理由的。 受片长限制,原作中被排除的人物叙事变得更加丰富了。全新加入的世林高中朋友们的青涩青春感情以及大人们的感情,从年轻一代到老一辈广泛涉猎了。同时,超越世代的友谊也值得关注。因变年轻的身体和外貌而发生的滑稽状况接连引发笑声。克服工作经历断档重新入职的职场妈妈郑多贞(金荷娜饰)经历的现实也很好地融入,饰演高宇英一角的李到晛是王牌,凭借《德鲁纳酒店》中青明一角受到关注的李到晛运用圆滑的演技完美演绎了拥有十八岁身材的三十多岁男性角色,一跃成为20代急速上升的新星演员。

 

일본 KTV <나의 위험한 아내>(2016) - MBN <나의 위험한 아내>
日本KTV《我的危险妻子》(2016)- MBN《我的危险妻子》


‘마라맛’ 막장 드라마의 새로운 막을 연 <부부의 세계>. 그 뒤를 이을 MBN과 ‘웨이브’의 합작 드라마 <나의 위험한 아내> 또한 리메이크된 작품이다. 2016년 일본 KTV에서 방송된 동명의 드라마를 원작으로 한 이 드라마는 사랑해서 부부가 됐지만 시간이 흐르며 그저 그런 결혼 생활을 유지하고 있는 두 남녀의 결혼사를 그린 ‘부부 잔혹극’이다. 연출을 맡은 이형민 감독은 “<부부의 세계>가 현실적인 이야기로 재밌지만 괴로웠다면 <나의 위험한 아내>는 판타지성이 짙다”, “사건이 세고, 전개가 빠르고 인물들의 겉과 속이 다르다. 보는 재미가 충분할 것”이라며 두 작품을 차별화했다.
《夫妻的世界》掀开了麻辣味狗血剧的全新篇章,紧随其后的是MBN和wavve合作的电视剧《我的危险妻子》,同为翻拍作品。改编自2016年日本KTV播出的同名电视剧,讲述了因相爱而成为夫妻但随着时间的推移只是维持婚姻生活的两对男女的婚姻史,是一部“夫妻残酷剧”。 导演李亨民表示:“如果说《夫妻的世界》是一部现实故事,虽然有趣却很痛苦,《我的危险妻子》则奇幻色彩很强”,“事件冲击,剧情发展快,人物们表里不一,让观众兴趣盎然”,道出了两部作品的不同之处。


<나의 위험한 아내>는 첫 회부터 불륜녀와 공모해 아내인 심재경(김정은)을 납치, 핏빛 엔딩이라는 파격적인 스토리로 화제를 모았다. 믿음으로 시작된 관계가 서로를 향해 칼날을 겨누게 되는, 결혼의 민낯을 과감히 파헤친다는 점에서 시청자들의 높은 관심을 샀다. 자극적인 소재에 몰입감을 더해주는 건 심재경 역을 맡은 김정은의 연기다. 남편인 김윤철(최원영)을 향한 복수를 위해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는 등 몰아치는 스토리까지 더해져 원작만큼이나 자극적이라는 평을 듣고 있다.
《我的危险妻子》从第一集开始就与出轨女合谋绑架妻子申载京(金廷恩饰),以血色结局这一突破性故事成为话题。以信任开始的关系走向锋芒毕露,果敢揭露结婚真面目,引发观众的高度关注。金廷恩的演技让观众在刺激内容上更加投入,为了向丈夫金允哲(崔元英饰)报仇不断反转的紧追情节,得到了和原作一样刺激的评价。

 

국내 리메이크를 논의 중인 해외 드라마, <종이의 집>&<상견니>
正在翻拍讨论中的海外电视剧《纸钞屋》&《想见你》


국내 리메이크가 논의 중인 작품도 있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 <종이의 집>과 대만 드라마 <상견니>다. 두 작품의 경우 국내 드라마에 가려져 있었던 스페인, 대만 드라마라는 점에서 눈길을 끈다. <종이의 집>은 지난 6월과 8월 리메이크와 관련해 두 차례 보도가 된 바 있다. BH엔터테인먼트가 제작사 콘텐츠지음과 함께 리메이크를 추진 중이라는 것. BH엔터테인먼트 측은 “<종이의 집> 리메이크는 현재 논의, 개발 단계에 있으며 캐스팅 등 구체적인 요소는 정해진 바 없다”고 전했다.
还有一些作品也正在讨论翻拍,那就是Netflix的原创电视剧《纸钞屋》以及中国台湾电视剧《想见你》。两部作品是隐藏在韩国国内电视剧中的西班牙、台湾地区电视剧,这点非常吸引眼球。关于翻拍《纸钞屋》在6月和8月有过两次相关报道,BH Entertainment正在和制作公司一起推进翻拍。BH Entertainment方面表示:“翻拍《纸钞屋》目前处于讨论和开发阶段,选角等具体环节尚不确定”。


하이틴 스릴러물로 국내에서 웨이브, 왓챠 등 OTT를 통해 공개된 후 지금까지도 입소문을 타고 마니아층을 형성 중인 <상견니>도 곧 한국 버전으로 만나볼 수 있을 듯하다. 다수의 대만 현지 매체들은 “<상견니>가 한국, 일본 등을 포함한 아시아 25개국의 제작사에서 각색 판권 구입을 논의 중”이라고 전했다. 한국의 경우 리메이크권을 긍정적으로 타협 중인 제작사가 있다고. 90년대 대만 감성을 온전히 재현할 수 있을지 팬들의 기대와 우려가 섞인 가운데 좋은 소식이 들려오길 기대해 본다.
以青少年惊悚片在韩国国内通过wavve、watcha等OTT公开后,至今靠口碑形成粉丝群体的《想见你》可能也将以韩国版本与观众见面。多数台湾地区媒体表示:“《想见你》目前正在和包括韩国、日本等在内的亚洲25个国家的制作公司商讨购买改编版权的问题”,其中有韩国制作公司正在积极协商翻拍权。能否完全再现90年代的中国台湾感性,也让粉丝担忧和期待相交,希望能传来好消息。


미국 드라마로 재탄생! <기생충>&<호텔 델루나>
《寄生虫》&《德鲁纳酒店》将翻拍成美剧


반대로 해외에서 국내 컨텐츠 리메이크를 추진 중인 작품도 있다. 미국 드라마에 한정 지어 보자면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과 tvN 드라마 <호텔 델루나>가 있다. 지난 1월 <기생충>을 투자배급한 CJ ENM 측은 “<기생충>을 드라마로 제작하기로 사실상 합의했다”라고 밝혔다. 칸부터 오스카까지 작품상, 감독상을 섭렵한 <기생충>이 리메이크되는 것은 어찌 보면 당연한 수순이었다. <기생충>은 <왕좌의 게임>, <체르노빌>, <빅 리틀 라이즈> 등 미국 드라마 명가로 불리는 ‘HBO’에서 제작될 예정이다. CJ ENM과 봉준호 감독과 아담 맥케이 감독이 제작에 프로듀서로 참여한다. 마크 러팔로, 틸다 스윈튼이 캐스팅 물망에 올랐지만 아직 공식 보도된 바는 없다.
与之相反,也有一些韩国作品准备在海外翻拍。拿美剧来说的话,有奉俊昊导演的《寄生虫》和tvN电视剧《德鲁纳酒店》。今年1月投资发行《寄生虫》的CJ ENM方面表示:“事实上已经协议好了将《寄生虫》制作成电视剧”。从戛纳到奥斯卡涉猎作品奖、导演奖的《寄生虫》从某种角度来看被翻拍是理所当然的。《寄生虫》将由出品《权力的游戏》《切尔诺贝利》《大小谎言》等美剧名作的HBO电视网进行制作。CJ ENM、奉俊昊导演、亚当·麦凯导演将作为制作人进行参与。马克·鲁弗洛和蒂尔达·斯文顿出演呼声很高,但尚无正式报道。


아이유와 여진구가 출연했던 <호텔 델루나>는 그동안 리메이크작에서 이루어졌던 판권계약이 아닌 현지 제작사와 공동으로 제작될 전망이다. 제작사 스튜디오드래곤은 “(<호텔 델루나>를)미국 유명 제작사인 스카이댄스와 공동으로 기획하고 제작에 나선다”라고 밝혔다. 스카이댄스는 <미션 임파서블>, <터미네이터> 등 유명 시리즈 영화 및 드라마를 제작한 글로벌 콘텐츠 회사다. <호텔 델루나> 리메이크엔 <얼터드 카본>, <스캔들> 각본과 프로듀서를 맡았던 앨리슨 샤프커가 각본가로 참여한다. 그 외에 연출자와 배우 캐스팅은 아직 이루어지지 않았다.
IU和吕珍九出演的《德鲁纳酒店》不走翻拍作的版权协议路线,而是与当地制作公司进行共同制作。制作公司Studio Dragon表示:“将与美国著名制作公司Skydance共同企划和制作”,Skydance是制作《碟中谍》和《终结者》等知名系列电影和电视剧的国际性制片公司。《德鲁纳酒店》的翻拍将由负责《副本》和《丑闻》剧本和制作工作的艾莉森·夏普克担任编剧。 此外,导演和演员人选尚未确定。

 

重点词汇

그러나【副词】可是 ,但是

열풍【名词】热风 ,热潮

잇따르다【动词】跟随 ,跟着 ,接连

칼날【名词】刀刃 ,刀尖 ,刀锋

파헤치다【动词】扒开 ,揭开 ,揭露

 

重点语法

1. -에 비해서

接在体词后,表示比较,相当于汉语的“比”。

그는 아버지에 비해서 키가 더 커요.
他比爸爸的个子还要高。

 

2. -ㄹ/을수록

表示两件事实的比例关系,相当于汉语的“越…越…”。

맛있을수록 잘 팔려요.
越好吃就卖得越好。

*为了表示强调,还可与“면(으면)”搭配使用,构成“면(으면)…ㄹ/을수록”。

날씨가 추우면 추울수록 운동을 해야 한다.
天气越冷,越要运动。

*“날이 갈수록”表示“日益”、“越来越”的意思。“날이”还可省略,只用“갈수록”即可。为了加强语气,还可说成“날이 가면 갈수록”。

도시인구는 날이(가면) 갈수록 늘어난다.
都市人口日益增多。

*“되다”后加“ㄹ수록”,构成“될수록”,表示“尽可能”。如:

될수록 빨리 해주세요. 
尽可能快点给我做。

 

相关阅读:

【有声】B1A4时隔3年回归,“是电影还是MV?”

【有声】“今天可以歇歇再出发”SEVENTEEN奔向青春的本垒打

【有声】CEO秀智VS军人郑秀晶,《启动了》《search》首播

本翻译为沪江韩语原创,禁止转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