集模特,歌手,演员三重身份为一体的闵孝琳时隔许久公开了自己的近况,得到了许多人的关注。从乡下少女到事业爱情两得意的人生赢家,她是如何一步步地走到今天的呢?下面我们一起来看下吧。

지난 12월 21일 배우 민효린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랜만에 근황을 공개했는데요. 지난 2018년 2월 빅뱅의 멤버 태양이 백년가약을 맺은 후 연예계 활동이 뜸했기 때문에 팬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죠. 이국적인 풍경 속 자연스럽게 포즈를 취하고 있는 민효린. 여신 비주얼 때문일까요. 평범한 셀카지만 각 잡고 찍은 화보처럼 너무 아름다운데요.  
去年12月21日,演员闵孝琳通过自己的INS时隔许久公开了自己的近况。因为她自2018年2月和Bigbang的成员太阳结婚后就减少了演艺圈的活动,所以很受粉丝们的关注。在异国风情的风景中姿态自然的闵孝琳。是因为她女神般的颜值吗,虽然是很普通的自拍,却就像特地摆拍的画报一样美丽。

그리고 오랜만에 근황을 전한 민효린의 소식과 함께 네티즌들의 눈길을 끈 소식이 있습니다. 바로 그녀가 정식으로 연예계에 데뷔하기 전 신인모델로 활동하던 그때 그 시절 사진들인데요. 그럼 지금부터 그림 같은 '명품 코'를 자랑하며 여신 비주얼을 뽐내던 신인시절 민효린의 성장기를 낱낱이 파헤쳐 보겠습니다.
和时隔许久传出近况的闵孝琳一起引起网民关注的还有另一个消息。那就是她在正式出道前,作为新人模特活动当时的照片。那么,现在就让我们来一点点地挖掘有着如画般的“名牌鼻子”,新人时节就展现出女神颜值的闵孝琳的成长记吧。

가수를 꿈꾸던 대구 소녀
梦想着当歌手的大邱少女

어린 시절 가수 '서태지와 아이들'을 처음 보고 충격을 받아 가수의 꿈을 키우기 시작한 민효린. 하지만 어려웠던 가정 형편 때문에 일찍이 그 꿈을 접어야 했는데요. 또 대구에서 태어나 한 평생 대구에서 살아온 그녀였기 때문에 부모님의 도움 없이는 연예계 입문은 더더욱 쉽지 않았죠. 하지만 우연한 기회에 대구 길거리에서 JYP엔터테인먼트 관계자에게 캐스팅 제의를 받은 민효린.
闵孝琳在小时候第一次看到歌手“徐太志和孩子们”后就受到冲击,自此开始梦想着当歌手。但是因为小时候家境困难,她不得不一早就放弃了那个梦想。而且因为她在大邱出生,在大邱长大,所以在没有父母的帮助下,想要踏入演艺圈更是不容易。但是,在一次偶然的机会下,闵孝琳在大邱街上接到了JYP娱乐公司相关人士的邀请。

그렇게 우연히 JYP 오디션을 볼 수 있는 기회가 생겼고, 민효린은 3차례에 걸친 까다로운 오디션 끝에 JYP 소속 연습생이 될 수 있었습니다. 그녀는 한 방송에서 자신의 데뷔 일화를 소개하며 "졸업식도 안 가고 오디션을 보러 올라와서 연습생이 됐다”라며 당시를 회상했는데요. 이어 "그런 자신을 포기시키기 위해 부모님께서 대구에서 서울까지 통학하게 하셨던 것 같다"라고 말해 주위의 놀라움을 샀죠.
就这样,她偶然得到了能够参加JYP试镜的机会,闵孝琳在经过3次严格的试镜后成了JYP的练习生。她在某节目中说过自己出道的轶事:“我连毕业典礼都没去,为了参加试镜跑到首尔来了,然后就成了练习生”,回想了当时的情景。接着她还说:“为了让她放弃,父母甚至让她从大邱到首尔走读”,令周围的人大吃一惊。

서울에 있는 JYP 연습실과 대구를 오가며 어렵게 가수의 꿈을 키웠던 19살 민효린. 그녀는 "먼 거리를 혼자 울면서 다녔다. 연습 후 집에 돌아가면 새벽 4시 반. 새벽에 고속버스를 혼자 타고 다니는 것이 무섭고 힘들었다”라고 밝혔을 정도로 연습생 생활을 순탄치 않았는데요. 이로 인해 얼마 지나지 않아 민효린은 결국 가수의 길을 포기할 수밖에 없었습니다.
19岁的闵孝琳往返于位于首尔的JYP练习室和大邱的家,就这么坚守着她当歌手的梦想。她说:“我独自一个人哭着跑了很长的路。练习后 回到家里是凌晨4点半,凌晨独自一人搭长途巴士来回很怕也很累”,正如她所言,她的练习生生活并不顺遂。因此,不久后,闵孝琳不得不放弃她当歌手的梦。

한국판 올슨 자매로 불리던 모델 시절
被称为韩国版奥尔森姐妹的模特时节

오랫동안 가지고 있었던 가수의 꿈을 접고 모델로 활동을 시작한 민효린. 2006년 여성 의류 브랜드인 플래퍼의 모델로 데뷔한 그녀는 여러 여성 잡지들의 러브콜을 받으며 유명 모델로 사랑받았는데요. 당시 매력 있는 비주얼로 사랑받던 모델 우리(현 김윤혜)와 Mnet에서 선보였던 프로그램에서 한국판 올슨 자매로 활동했도 하며 유명세를 떨쳤죠.
闵孝琳在放弃了长久以来的歌手梦后开始当起了模特。2006年她出道当起了女性服装品牌Flapper的模特,接到了好几家女性杂志的邀约,作为知名模特倍受喜爱。当时她和凭借着有魅力的颜值得到人们喜爱的模特Wuri(现 金允慧)一起在Mnet推出的节目中作为韩国版奥尔森姐妹活动,开始声名远扬。

당시 미국에서 10~20대의 패션을 선두하며 패션 아이콘으로 떠오른 올슨 자매를 빗대 '한국판 올슨 자매'를 자처하고 나섰던 민효린과 김윤혜. 두 사람은 매회 각 나라의 패션 도시를 순회하며 그 도시의 패션 경향과 특징을 리얼하게 시청자들에게 전달하고, 미국의 올슨 자매를 능가하는 패션 트렌드를 제시해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았는데요.
当时模仿在美国引领着10~20代的潮流,成为时尚标签的奥尔森姐妹,自称为“韩国版奥尔森姐妹”的闵孝琳和金允慧往返于每个国家的时尚都市,真实地向观众传达该城市的时尚倾向和特点,展现了超越美国奥尔森姐妹的时尚潮流,得到了观众的好评。

실제로도 절친한 언니 동생 사이로 알려져 있던 민효린과 김윤혜는 친자매처럼 닮은 연예인으로도 유명했으며 민효린의 음반 티저 포스터에 등장해 남다른 케미를 과시하기도 했죠. 또 시상식과 패션쇼 행사장에 동반 참석하는 등 남다른 친분을 과시하기도 했습니다.
实际上关系很好,互称姐妹的闵孝琳和金允慧也作为长得很像亲姐妹的颜值而闻名,金允慧还在闵孝琳的唱片预告海报中出现,展现了两人非同一般的默契。并且她们还一起出席颁奖典礼或时尚秀等,展现了非同一般的交情。 

포기할 수 없었던 가수의 꿈
无法放弃的歌手梦

2006년 의류 모델로 연예계에 발을 들인 그녀는 잡지 모델로 활발하게 활동하며 인지도를 높이던 2007년. 드디어 가수로 데뷔하며 무대에 서게 되는데요. 그룹인 줄리엣의 <기다려 늑대>라는 곡을 리메이크하며 활동했던 민효린은 귀여운 외모와 뛰어난 가창력으로 데뷔와 동시에 많은 사랑을 받았습니다. 특히 이 데뷔 앨범은  각기 다른 분위기를 가진 과 <기다려 늑대> 2가지 버전 발매되 대중들의 눈길을 단번에 사로잡았죠.
2006年作为服装模特一脚踏入娱乐圈的她在2007年以杂志模特的身份活跃,提升了自身的认知度。之后她终于以歌手的身份出道,站上了舞台。她翻唱了组合Juliet的《待狼》,以可爱的外貌和出色的歌唱能力在一出道就赢得了许多人的热爱。特别是该出道专辑以不同风情的《Stars》和《待狼》两种版本发售,一下子就抓住了大众的眼球。

하지만 가수로 활동에도 어려움은 많았습니다. 당시 신비주의로 활동하면서 제약이 많았던 것인데요. 이에 대해 민효린은 과거 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당시에 신비주의로 활동했는데 콘셉트가 우주에서 온 소녀였다. 비닐 소재 의상이어서 무대에 올라 조명을 받으면 김이 서리고 땀이 흘러내렸다"라며 웃지 못할 일화를 공개한 적도 있죠. 비록 시간이 걸렸지만 결국 꿈을 이룬 민효린. 꿈을 이룬 그녀는 다음 해 새로운 도전을 찾아 나서는데요.
但是她的歌手活动也遇到了很多困难。当时以神秘主义活动,遇到了很多限制。对此,闵孝琳过去在某综艺中曾公开过让人哭笑不得的轶事:“当时以神秘主义活动,人设是从宇宙而来的少女。穿着塑料材质的衣服,一上舞台被灯光一照就身上就凝结水汽,流汗”。虽然花费了很长时间,但闵孝琳最终还是实现了梦想。实现了梦想的她在下一年又开始了新的挑战。

여자 주인공으로 파격 캐스팅
被破格选为女主人公

그 도전은 바로 연기인데요. 사실 대중들에게는 가수 민효린보다, 배우 민효린이라는 타이틀이 더 익숙할 것 같은데요. 첫 연기를 선보인 작품은 2009년 MBC에서 방송된 드라마 <트리플>입니다. 이 드라마에는 이정재, 이선균, 이하나, 윤계상, 송중기 등 유명 배우가 대거 출연하였고, 드라마 <커프 프린스 1호점>을 연출했던 감독의 차기작으로 대중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던 작품이었죠.
那项挑战就是表演。事实上,比起歌手闵孝琳,大众更熟悉的是演员闵孝琳这个名号。她第一次出演的作品是2009年MBC播出的电视剧《Triple》。该电视剧出现了李政宰,李善均,李荷娜,尹继尚,宋仲基等知名演员,是执导过《咖啡王子一号店》的导演在那之后的下一部作品,所以备受观众期待。

게다가 민효린이 맡은 이 하루 역은 이 드라마의 여자 주인공이었습니다. 연기 경험이 없는 가수 출신을 여주인공으로 내세운 파격 캐스팅이었죠. 하지만 드라마<트리플> 아쉽게도 당시 높은 화제성에도 불구하고 저조한 시청률로 막을 내렸습니다. 드라마의 흥행 실패로 심기일전한 민효린. 그녀는 다름 아닌 스크린에서 두각을 나타내는데요.
而且,闵孝琳饰演的李夏璐是该电视剧的女主人公。选择毫无表演经验,歌手出身的人作为女主人公是破格之举。虽然电视剧《Triple》在当时拥有高话题性,却以低迷的收视率落幕了。因电视剧收视不佳转了心思的闵孝琳在大银幕上展露了头角。

정식 영화 데뷔작이자 배우로서 그녀의 얼굴을 더 널리 알리게 된 작품 <써니>. 민효린은 써니의 멤버 중 한 명인 수지 역할을 맡아 도도한 매력을 한껏 발산하며 극중 남다른 존재감을 과시했는데요. 이 영화는 700만 관객을 돌파하며 크게 흥행했고 전과 비교할 수 없을 만큼 그녀의 인지도도 한껏 높아졌죠. 이후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로맨스 타운><스물><자전차왕 엄복동>들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너무 다 들면 활발히 활동한 민효린.
《阳光姐妹淘》就是她正式电影出道的作品,也是她作为演员更让人记住的作品。闵孝琳在《阳光姐妹淘》中饰演成员之一的秀智一角,高傲冷漠,在剧中颇有存在感。该电影的观众突破了700万,十分卖座,她的认知度也和之前不同,提升了许多。之后她还出演了《那年的冬天风在吹》,《浪漫小镇》,《20》,《自行车王严福童》等电视剧和电影,十分活跃。

지난 2018년 2월 빅뱅의 멤버 태양과 4년 열애 끝에 백년가약을 맺은 후 현재 휴식기를 가지고 있는데요. 현재 결혼 직후 군대에 입대한 태양이 최근 전역해 함께 알콩달콩한 신혼생활을 즐기고 있다고 하죠. 현재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 이후 차기작을 검토 중이라는 민효린. 하루빨리 그녀의 컴백 소식이 들렸으면 좋겠습니다.
她在2018年2月和Bigbang成员太阳在相恋4年后结婚,现在正处于休息期。据说在婚后入伍服役的太阳最近退伍了,两人正享受着甜蜜的新婚生活。闵孝琳自电影《自行车王严福童》后就在探讨下一部作品的,希望能快点听到她回归的消息。

相关阅读:

太阳:BIGBANG和闵孝琳是最大的灵感

Bigbang太阳被爆与JYP演员闵孝琳恋爱

太阳&闵孝琳将在2月3日举行婚礼,请帖曝光

本翻译为沪江韩语原创,禁止转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