宣美在1日发了一条支持朴轸永新歌的INS,谁知道,据说她因此丢了100多名粉丝,看到这条消息,除了笑还是笑~

가수 선미가 인스타그램에 박진영의 사진을 올렸다가 100여명의 팔로워를 잃는 해프닝이 벌어졌다.
歌手宣美在INS上上传朴振英的照片,导致失去了100多名粉丝。

선미는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박진영 aka 떡고. Fever 피버피버 달아올라달아올라 많이 사랑해주세요 그리고 콘서트도 하신대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宣美1日在自己的INS上上传了“请多多喜爱朴轸永 aka 糕猩猩的《Fever》,Fever Fever热起来热起来(歌词),还听说要举办演唱会呢”和一张照片。

공개된 사진 속 박진영은 시루떡을 앞에 두고 턱을 괸 채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박진영의 별명 중 하나인 '떡고'(떡 먹는 고릴라) 콘셉트에 맞춘 사진으로 보인다.
公开的照片中,朴轸永面前放着一盘蒸糕,他双手撑着下巴,凝视着镜头。这是为了配合朴振英的昵称中的“糕猩猩”的照片。

이 게시물을 업로드한 지 얼마 지나지 않아 선미는 "I've lost about a hundred followers in a minute since I uploaded this picture(이 사진을 올린 지 1분 만에 약 100명의 팔로워를 잃었다)"라는 댓글을 덧붙였다.
这个帖子上床不久后,宣美就留言称:“我在上传这张图片后,失去了大概100名follower”。

이어 "I didn't mean to scare you guys(겁주려던 건 아니었다)" "Chill out(진정해)"라는 댓글도 남겨 웃음을 자아냈다.
接着还留言称:“我不是故意吓你们的”,“别紧张”,令人发笑。

선미는 인스타그램에 자신의 모습이 담긴 영상을 게시하며 다시 한번 "Chill out"이라는 글을 올리기도 했다.
宣美在INS上还上传了记录了自己的视频,再次上传了“Chill out(别紧张)”的字句。

선미는 과거 박진영이 수장인 JYP엔터테인먼트에 몸담았다. 회사를 떠난 후에도 친분을 이어가며 서로를 응원, 훈훈함을 안기고 있다.
宣美过去曾从属于朴轸永的JYP娱乐公司。她在离开公司后还维持着彼此之间的情分,相互支持,令人欣慰。

韩国网友评论:

1.但是,能对前所属公司社长那样真不是件容易的事,朴轸永大概真的人很好吧

2.宣美对JYP的后辈都很照顾,是个好前辈,有义气,可以看出是个很不错的人,还有她和JYP合约到期后走人,不管是年纪差距还是等级高低,在音乐方面都继续作为好同僚,好朋友相处,看起来真的很好。

3.得去关注宣美才行,kkkk

4.jyp别的不说,在气氛上很有家庭的感觉。看他们和离开了公司的人都能够好好相处就造了

4.kkkkkk,真搞笑,kkkkkk'

5.kkkkk,wondergirls,朴轸永的组合无论何时都是对的

6.就只失去了100名粉丝又怎么,kkkkkk,一点都看不出来

7.不管什么时候都是名不虚传的JYP……

8.啊,太搞笑了

相关阅读:

Click-B埃文12月底和圈外女友完婚 

泫雅自爆身患忧郁症和恐慌障碍等 心理健康令人担忧 

具荷拉24日被发现在家中死亡 

本内容为沪江韩语原创,严禁转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