金泰熙将回归本业演员。某电视局相关人士16日表示:“金泰熙将担任明年1月播出的tvN金土剧《再见妈妈(暂定名)》的主演。"

김태희가 본업인 연기자로 돌아온다.
金泰熙将回归本业演员。

한 드라마국 관계자는 16일 일간스포츠에 "김태희가 내년 1월 방송 예정인 tvN 금토극 '안녕 엄마(가제)' 타이틀롤을 맡는다"고 밝혔다.
某电视局相关人士16日表示:“金泰熙将担任明年1月播出的tvN金土剧《再见妈妈(暂定名)》的主演。"

'안녕 엄마'는 사람이 되기 위한 엄마 고스트의 49일간 리얼 환생 프로젝트로 귀신 5년 차가 무색할 만큼 상큼발랄한 엄마 귀신과 사별이란 큰 아픔을 딛고 새 인생을 시작한 남편, 둘 사이에 있는 아이가 그리는 하늘로 돌아갈 자와 남겨진 이들의 세상에서 가장 따스한 이별이야기다.
《再见妈妈》讲述为了成为人类的妈妈鬼魂展开的49天真实转世计划,在鬼魂五年中,克服与活泼可爱的妈妈鬼魂离别的巨大痛苦,开始新人生的丈夫,返回天空的人与被留下来的人之间最温暖的离别故事。

김태희는 극중 매사에 낙천적이고 오지랖 넓은, 까랑까랑한 말투에 똑 부러진 성격이지만 자기 일에 매사 허당인 차유리를 연기한다. 유리 공예를 전공했고 공방을 운영, 결혼하고 만삭에도 일을 손에 놓지 않았다. 사망한 당일에도 일을 하러 가다 사고가 났다.
金泰熙在剧中饰演处事乐观,大大咧咧,说话粗鲁,性格倔强,但对自己事事都有些懵的车宥利。擅长玻璃工艺,经营工房,结婚满月也不放下工作。在死亡当天,她还在去干活时出了事故。

김태희의 작품 복귀는 무려 5년만이다. 2015년 '용팔이' 이후 정지훈(비)와 결혼했고 두 아이를 낳으며 연예계와 거리를 뒀다. 2020년 초부터 본업으로 돌아온다. 데뷔 후 아이 엄마 역할은 처음으로 김태희가 그릴 코믹 휴먼 판타지가 기대된다.
这是金泰熙时隔5年重返荧屏。 2015年《龙八夷》之后与郑智薰(Rain)结婚,并生了两个孩子,远离演艺界。 从2020年初开始,她将回归事业。 出道后第一次饰演孩子妈妈的金泰熙所要演绎的角色引人期待。

'고백부부' 권혜주 작가가 대본을 쓰며 연출은 '오 나의 귀신님' '하늘에서 내리는 1억개의 별' 유제원 감독이 맡는다. tvN 토일 라인업으로 현빈·손예진 주연의 '사랑의 불시착' 후속으로 방송된다.
由《告白夫妇》的权惠珠作家执笔,由《Oh我的鬼神大人》,《从天而降的1亿颗星星》的刘济源导演执导。 将接档tvN周六玄彬孙艺珍主演的《爱情迫降》。

韩网评论

1.金泰熙回归电视剧?很期待,一定得看啊

2.金泰熙终于 想你的演技

3.oh我的鬼神大人和tvN的话得死守本放啊!!!感觉挑选角色挑的很棒

4.太漂亮了 姐姐我爱你

5.告白夫妇的作家哎..很期待 金泰熙加油

6.到了年纪结婚后刚好还生了两个孩子...回归~感觉很聪明,人生的计划也做得很棒

相关阅读:

 金泰熙&rain喜迎二胎 

金泰熙成韩网友评选让人失望的演员第一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