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文化信息制作专门子公司YGstudioflex 前共同代表A某携50亿韩元左右的投资资金潜逃,该公司制作的电视剧《我在路边捡了个艺人》主演成勋未收到1.05亿韩元片酬.

연예계 관계자는 스포츠조선에 "성훈이 옥수수 드라마 '나는 길에서 연예인을 주웠다'(YG스튜디오플렉스 제작)의 출연료 1억500만원을 지급받지 못했다"고 밝혔다. A씨가 드라마 제작 투자 등을 미끼로 수십억원대의 투자금을 받고 자취를 감춰 출연료 미지급 사태가 벌어진 것이다.
据相关人士透露,“成勋在oksusu电视剧《我在路边捡了个艺人》(YGstudioflex制作)的出演费1.05亿韩元并未得到支付。”A某还以电视剧投资的名义接受了数十亿的投资金然后销声匿迹,现在出演费却还是未支付。”

'나는 길에서 연예인을 주웠다'는 옥수수 드라마로 제작돼 최근 700만뷰를 넘을 정도로 인기를 얻은 작품이다. 성훈 외에도 김가은 등이 출연했다.
《我在路边捡了个艺人》是oksusu电视剧制作,也是获得了近700万观看量的人气作品,除了成勋之外还有金佳恩等也有出演。

관계자에 따르면 A씨는 투자 명목으로 입금을 받았으며, 최근에는 지인들을 상대로 개인적으로 돈을 빌리기도 했다고 한다. 돈을 융통해준 피해자들까지 합하면 투자액 포함 90억원대의 피해액이 예상되고 있다.
A某以投资的名义接受了汇款,最近还以熟人为对象借钱.如果加上挪用资金的受害者,包括投资额在内,预计损失额将达到90亿韩元.

뿐만 아니라 A씨는 장기용과 나나 주연의 OCN 드라마 '블루아이즈'의 제작 투자비를 챙긴 후 주변인들과 연락을 끊었다. 또 '그 겨울 바람이 분다'와 '달의 연인 - 보보경심 려' 등을 제작한 제작사 대표였는데, '달의 연인'의 조윤영 작가와 김규태 감독도 각각 2억여원의 금액을 피해본 것으로 전해졌다. YG엔터테인먼트가 YG스튜디오플렉스를 설립할 당시 공동대표로 합류한 그는 현재 연락두절 상태다.
不仅如此,A某在收取张基龙和林珍娜主演的OCN电视剧的制作投资费后,就与周围人断绝了联系,还曾是《那年冬天风在吹》和《步步惊心丽》等的制作公司代表,但是《步步惊心丽》的赵允英(音译)作家和金奎泰(音译)导演也各自有两亿韩元左右的损失金额。他在YG娱乐建立YG SP的时候是共同代表,然而现在已经无法联络状态。

이 문제로 모회사인 YG엔터테인먼트도 골머리를 앓고 있다. A씨가 YG스튜디오플렉스의 공동대표였기 때문에 YG엔터테인먼트도 책임에서 자유롭지는 못한 상황이다. 피해자들은 A씨의 부재에 대해 YG엔터테인먼트 측에 책임을 물으며 항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최근 공동대표에서 해임됐다. 한 연예 관계자는 "YG가 법적 문제에선 자유로울 수 있다. 그러나 자회사의 문제이기 때문에 장기적으로 봤을 때 피해액을 해결해야 할 수도 있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因为这个问题,母公司YG娱乐也因此费心。因为A某是YGSP的共同代表,YG娱乐也难辞其咎。被害者A某的潜逃,也有抗议说YG娱乐也需要问责。A某最近也从共同代表位置卸任。对此业界相关人员说“YG虽然在法律问题方面是自由的,但是因为自己的子公司的问题,唱起看来也是需要解决被害金额的情况。”

韩网评论:

成勋本来账户里面就只有30万韩元了,怎么活呀?就算只有十分之一也快支付吧!

快还我们演员的血汗钱!

哇真的,怎么会有这种人!携款潜逃?YG的子公司又是什么一出?

这是什么呀!?这么辛苦才拍出来的,希望能够马上把这神经病赶快抓住!

诈欺是最严重的罪!希望从严处罚!

这种大公司都能吞钱,电视剧和电影都毁了,这样吞钱的人真是到处都是啊!

诈骗犯就算跑到天涯海角也要抓回来才行!

相关阅读

李京奎女儿李艺琳瘦身成功引发韩网友争议

MAMAMOO辉人态度引发争议

本翻译为沪江韩语原创,严禁转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