最近李胜基在各方面火力全开,像劳模一样在综艺,电视和电影方面努力着。在最近的一次采访中,他畅谈了对于新作品的看法,也表达了对自己身材的自信,即使没有照明,也是可以随时公开的好身材你期待吗?

이승기가 몸매 자신감을 드러냈다.
李胜基展现了对于身材的自信。

tvN 드라마 '화유기' 종영과 함께 영화 '궁합(홍창희 감독)'으로 두번째 영화를 선보인 이승기는 8일 서울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현재 출연 중인 SBS 예능 프로그램 '집사부일체'를 언급하며 "우리가 서로 낯을 많이 가리는 편인데 그래서 친해지는 맛이 있다"고 말했다.
在TVN的电视剧《花游记》结束,带来了第二部电影作品《宫合》的李胜基,在8号的时候在首尔三清洞的一家咖啡店接受了采访,提到了现在在出演的综艺《家师傅一体》,说“我们都是相互比较认生的类型,所以相互变亲的过程很有滋味”。

이승기는 "초반에는 확실히 조심스러웠다. 그런 상황에서 '빨리 친해지기는 해야 하는데'라는 마음도 있었다. 시간이 지나 각자 다른 색으로 자리를 잡아 가면서 단톡방이 엄청 활성화 되기 시작했다. 그리고 지금은 친구처럼, 형제처럼 서스름없이 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李胜基说,“刚开始的时候,都是很小心翼翼,但是在那种情况下,都会有'要快点变亲才行'的想法,随着时间的流逝,相互的色彩找到属于自己的位置,现在在聊天群里面开始超级活跃了。现在就如同朋友,兄弟一样没有隔阂”。

이어 "아마 이번주 방송부터는 완전히 달라진 관계, 캐릭터 구축을 보실 수 있을 것이다. 나도 놀란다. 그건 계획한다고 해서 되는 부분이 아니니까"라며 "모두가 함께 고민하면서 촬영에 임하고 있다. 게임도 마찬가지다. 물싸대기 같은 경우는 '이게 웃길까?' 싶었는데 해보니 웃기더라. 선수들이 제안하는 완벽한 게임이 아닌, 좌충우돌 부딪쳐 만들어지는 그림이 있다"고 설명했다.
还说“大概从这周开始就会展现出完全不同的关系,可以清晰地看到角色的构成,我也很惊讶,因为这不是计划好的部分,所有人一起在苦恼中拍摄,包括游戏也是一样,在水耳光的时候就会想'这个会有意思吗?’结果出来的效果还是很搞笑的,不是选手们提议的完美的游戏,但是左冲右撞地碰撞出来的图画”。

"곧 KBS 2TV '1박2일' 시청률도 잡을 것 같다"고 하자 "그건 시청자 분들의 뜻이니까 속단할 수는 없다"고 답한 이승기는 "다만 최근 '집사부 잘 보고 있어. 재미있더라'라는 말을 많이 듣고 있기는 하다"며 "서로가 최선을 다해 노력하고 있기 때문이 아닐까 싶다. '집사부일체'를 하면서는 단 1분도 쉬지 않는다. '1박2일' 때는 한 코너 하면 1시간 쉬기도 했는데 '집사부일체'는 아니다. 이렇게 바쁜 프로그램인줄 몰랐다"고 장난스레 토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对于马上就要追上kbs2的《两天一夜》的收视率,这是观众们的意愿,所以不能往下断言”但是李胜基说“但是最近大家说都很好地在看《家师傅》,说很有意思,我相信这种说法,这是因为所有人都在尽力努力的原因吧,在做《家师傅》的时候一分钟都没有懈怠过,做《两天一夜》的时候,一个环节结束就休息一小时,但是《家师傅》却不是这样,之前不知道是这么繁忙的一个节目”他开玩笑说道。

"상체 노출도 돋보였다"는 말에는 "아니 나는 워낙 자연스러워서 한건데…"라며 읊조리더니 "군 생활 2년간 모두 함께 매일 아침 상의를 탈의하고 운동했다. 그 자연스러움이 이어진 것이다. 근데 세형이 형이 보기에는 몸자랑처럼 느껴지는 것 같다. 그래도 난 꿋꿋이 하고 있다"고 밝혔다.
露出上身也让人印象深刻,他说“我原本是觉得很自然而然的,军队生活快两年,大家都是每天早上一起脱了上衣一起运动的,所以延续了那种自然的感觉吧,但是在粱世亨哥看来就像是炫耀身材似的,反正我做的很好~”。

또 '궁합' 노출신과 비교하며 "'궁합' 때는 몸매 비수기였다. 심지어 군 입대 직전이라 엄청 먹어 볼살이 더 통통하다"며 "지금은 큰 조명빨 없어도…. 이런 말 하면 양세형이 싫어할 것이다"고 귀띔해 좌중을 폭소케 했다.
还有在和《宫合》里面裸露场面相比,《宫合》里面的身材还略欠火候,甚至在参军前吃很多,长了很多肉肉,有点微胖,然而现在即使在没有照明的情况下,都~~哈,说这种话的话粱世亨又要讨厌我了"他的暗示叫在座的人爆笑不已。

相关阅读:

这些年李胜基男男cp拍档大盘点

李胜基回归作大获成功:故事的力量

本翻译为沪江韩语原创,禁止转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