歌手赵权在组合2AM出道9周年之际发表了感想,并且透露了自己的近况。2AM现在肿么样了呢?我们一起来看下吧。

가수 조권이 그룹 2AM 데뷔 9주년을 맞이한 소감을 밝혔다. 조권은 2008년 4인조 발라드 그룹 2AM으로 데뷔해 큰 사랑을 받았다.
歌手赵权在组合2AM出道9周年之际发表了感想。赵权在2008年以4人组抒情组合2AM成员出道,一直以来备受粉丝喜爱。

조권은 최근 조이뉴스24와 인터뷰에서 "데뷔 9주년이라니 뭔가 그리운 생각이 든다"라며 "언젠가 2AM이라는 이름으로 다시 앨범을 낼 것이라는 기대감이 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룹 해체는 아니다. 소속사는 다르지만 언제나 멤버들의 개인 활동을 응원한다. 불안감은 전혀 없다"고 했다.
赵权近期在joynews24的采访中开口了:“出道9周年了,不知为什么有点怀念”,“期待着总有一天会以2AM之名再次推出专辑”。接着他还表示:“我们组合并没有解散,虽然所属公司不同,但无论何时我们都支持成员们的个人活动,一点都不会觉得不安”。

" 저희는 사적으로 자주 만나요. 얼마 전 제 팬미팅 때는 임슬옹이 놀러왔고, 창민 형은 저희 앞집에 살아요. 운동도 같이 하고요. 2AM 멤버들도 조만간 뮤지컬 '이블데드' 보러 오기로 했어요."
“我们私底下也常常碰面。不久前我举办粉丝见面会时,任瑟雍来了,昶旻哥住在我家隔壁。珍云也住一块儿。2AM成员们还约好了不久后要去看音乐剧《EVIL DEAD》”。

현재 조권은 뮤지컬 '이블데드'에, 임슬옹은 뮤지컬 '마타하리'에 출연 중이다. 조권은 벌써 다섯번째 작품이고, 임슬옹은 첫 뮤지컬 도전이다.
现在,赵权正在出演音乐剧《EVIL DEAD》,而任瑟雍则在出演音乐剧《玛塔·哈里》。这是赵权参与的第五部作品了,而任瑟雍则是初次挑战音乐剧。

조권은 "조만간 '마타하리'를 보러간다. 슬옹이 뮤지컬을 계속 해야할지 말아야할지 뮤덕(뮤지컬 덕후)의 입장에서 객관적인 평가를 내려줄 것"이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赵权叨念着:“不久后要去看《玛塔·哈里》。瑟雍是否要继续出演音乐剧还要看音乐剧粉丝们的客观评价”。

조권이 출연 중인 뮤지컬 '이블데드'는 동명의 저예산 공포영화를 무대로 옮긴 작품. 공포를 웃음으로 승화시키고, 객석까지 피가 쏟아지게 하는 등 과감한 시도와 충격적인 연출로 B급 병맛 코드를 곳곳에 포진한 코믹 호러 뮤지컬이다.
赵权出演中的音乐剧《EVIL DEAD》是将同名低预算恐怖电影搬上舞台的作品。是一部将恐怖升华成欢笑,把血浇到观众席上,果敢地进行了尝试和冲击性的编导,处处充满B级无厘头笑料的喜剧恐怖音乐剧。

조권은 "정말 육체적으로 힘든 작품이다. 공연이 끝나면 녹초가 된다. 손발이 덜덜 떨린다"면서도 "그래도 나름대로 카타르시스가 있다. 늘 '다치지 말자' '넘어지지 말자'를 되뇌이면서 격렬하게 춤을 춘다"고 했다.
赵权表示:“这是一部让出演者肉体上十分疲累的作品。表演一结束就瘫倒了。手脚都累得发抖”,“但也有很好的发泄效果。我总是反复地告诫自己‘不要受伤’、'不要摔倒',激烈自己好好跳舞”。

한편, 뮤지컬 '이블데드'는 김대현, 강동호, 박강현, 조권, 우찬, 정가희, 서예림, 신의정, 김려원 등이 출연한다. 9월17일까지 대학로 유니플렉스 1관에서 공연된다.
一方面,音乐剧《EVIL DEAD》由金大贤、姜东昊、朴江贤、赵权、宇灿、郑嘉熙、徐艺林、新意静、金丽媛等人出演。该音乐剧直到9月17日都会在大学路uniplex1号馆公演。

相关阅读:

2AM那些伴我们入眠的歌曲

韩国男明星推荐:赵权 德艺双馨赵老师

本翻译为沪江韩语原创,禁止转载